192호 표지이미지
여행스케치 6월호
[여행길 냠냠] 한입 베어 물면 봄날 벚꽃향이 사르르~ 진해제과 벚꽃빵
[여행길 냠냠] 한입 베어 물면 봄날 벚꽃향이 사르르~ 진해제과 벚꽃빵
  • 조아영 기자
  • 승인 2019.03.14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벚꽃 잎에서 추출한 진액 담은 분홍빛 앙금
부드럽고 달콤한 크림치즈타르트도 인기
벚꽃 모양의 부드러운 빵 속에 분홍빛 앙금을 더한 진해제과 벚꽃빵. 사진 / 조아영 기자
벚꽃 모양의 부드러운 빵 속에 분홍빛 앙금을 더한 진해제과 벚꽃빵. 사진 / 조아영 기자

[여행스케치=창원] ‘포슬포슬하고 적당한 단맛에 반해버리고 말았다…’ 유명 웹툰 작가 네온비는 신혼생활을 담은 만화 <결혼해도 똑같네>에서 진해의 벚꽃빵을 맛본 에피소드를 풀어낸 적이 있다. 

벚꽃을 쏙 빼닮은 모양새와 꽃잎에서 추출한 진액을 더한 분홍빛 앙금, 은은하게 퍼지는 단맛. 진해제과의 벚꽃빵은 진해를 방문했다면 꼭 맛봐야 하는 간식으로 자리매김한지 오래다. 

아기 손바닥만 한 크기의 빵을 베어 물면 은은한 벚꽃향이 사르르 퍼지고, 빵 속에 든 호두는 고소한 맛과 오독오독 씹는 맛을 더한다. 이에 더해 벚꽃 모양 타르트 쉘에 부드러운 크림치즈와 달콤한 슈크림을 채운 벚꽃크림치즈타르트를 함께 맛봐도 좋다.

벚꽃빵은 가게에 직접 방문하지 않더라도 유선상으로 문의 및 주문 후 택배로 받아볼 수 있다. 단, 방부제를 일체 사용하지 않아 유통기한이 짧은 편. 상온에서는 4~5일, 냉장보관하면 일주일가량 보관할 수 있다. 냉동할 경우 2주 정도 보관 가능하며, 자연해동 후 전자레인지에 15초간 데워먹으면 더욱 그윽한 벚꽃향을 느낄 수 있다. 

진해제과 매장은 중원로터리 인근에 자리해 접근성이 좋다. 사진 / 조아영 기자
진해제과 매장은 중원로터리 인근에 자리해 접근성이 좋다. 사진 / 조아영 기자

Info 진해제과
메뉴
벚꽃빵(10개입) 9000원, 벚꽃크림치즈타르트 2400원
운영시간 오전 8시 30분~오후 10시 30분
주소 경남 창원시 진해구 중원로43번길 4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