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6호 표지이미지
여행스케치 8월호
[하늘에서 보는 풍경 ⑩] 구름과 맞닿을 듯 웅장한, 예당호 출렁다리
[하늘에서 보는 풍경 ⑩] 구름과 맞닿을 듯 웅장한, 예당호 출렁다리
  • 조용식 기자
  • 승인 2020.07.11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이 402m로 국내 최장 길이를 자랑하는 예당호 출렁다리에서 분수쇼가 펼쳐지고 있다. 드론 촬영 / 조용식 기자

[여행스케치=예산] 음악 분수의 화려한 춤사위 뒤로 예당호 출렁다리가 보입니다. 2019년 4월 6일 개통된 예당호 출렁다리는 예산군의 새로운 대표 관광지 중 하나로 국내 최장 길이(402m)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구름과 맞닿을 듯 웅장함을 자랑하는 주탑은 높이가 64m이며, 출렁다리의 폭은 5m에 달합니다.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야간 관광 100선’에 오른 예당호 출렁다리는 그러데이션 기법을 적용한 형형색색 LED 불빛을 이용한 공연이 20분간 진행된다고 합니다.

음악분수는 금요일과 주말, 공휴일 기준으로 주간 4회(오전 11시, 오후 1시·3시·5시), 야간 3회(오후 8시·8시 30분·9시)에 걸쳐 진행됩니다.

45년 만인 2016년 우리 땅에 자취를 감추었던 황새가 복원된 예산황새공원에서 먹이를 먹고 있는 황새들의 모습. 사진 / 여행스케치 DB 
예당호 출렁다리 주변에는 광시한우거리(사진)와 의좋은 형제 공원 등의 볼거리가 있다. 사진 / 여행스케치 DB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