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6호 표지이미지
여행스케치 10월호
[이달의 작은 축제①] 자연과 극장이 하나 되는 '제11회 화성시 품앗이공연예술축제' 
[이달의 작은 축제①] 자연과 극장이 하나 되는 '제11회 화성시 품앗이공연예술축제' 
  • 박미경 자유기고가
  • 승인 2019.06.03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3~16일 경기 화성시 민들레연극마을에서 개최
20여 편의 국내외 초정작과 다양한 체험 마련돼
자연과 예술에 교감하고 감동할 수 있는 기회
소꿉놀이극 '와, 공룡이다!' 공연 모습. 극은 50분간 진행된다.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소꿉놀이극 '와, 공룡이다!' 공연 모습. 극은 50분간 진행된다.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여행스케치=화성] 지방도시에 사는 사람들의 첫 번째 불만은 문화 관련 취미생활을 할 수 없다는 것이다. 영화관이나 미술관을 출입하기가 어렵고, 연극이나 뮤지컬은 정말 용꿈을 꿀 경우에나 마주할 수 있다고 한다. 

그런데 화성시민들은 좀 다르다. 화성시 문화재단과 극단 민들레가 함께하는 품앗이공연예술축제 덕분이다. 벌써 제11회째 계속되고 있는 화성시 품앗이공연예술축제는 화성시민들의 자긍심을 살려줄 정도이다. 축제는 화성시 우정읍 민들레연극마을에서 개최된다. 20여 편의 국내외 초청작과 다양한 놀이, 관련 체험을 직접 마주할 수 있다. 유아부터 어르신까지 전 연령의 관객들이 자연과 더불어 공연예술을 즐길 수 있는 것이다.

10년 역사를 지닌 축제답게 모든 프로그램이 특별하다. 평일인 13일, 14일에는 ‘와, 공룡이다’, ‘먹보쟁이 점’ 등 학생들이 단체로 보기 좋은 공연과 ‘몸으로 익히는 과학놀이’ 등을 체험할 수 있다. 밤에는 극단에서 개발 중인 작품을 관객이 직접 연출할 수 있는 포럼도 준비했다. 15일과 16일 한낮에는 ‘솔로퍼포먼스데이’를 통해 줄로 하는 공연 ‘점’, 참여극 ‘신문지 이야기’ 등 7편의 솔로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이 중에는 단 1명의 관객을 위한 ‘아주 작은 극장’도 3편 포함되어 있다. 15일 저녁은 탈을 중심으로 공연을 펼친다. 

50분간 진행되는 휴먼코미디 '빨간코 가족' 공연 모습.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50분간 진행되는 휴먼코미디 '빨간코 가족' 공연 모습.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종이회전극 '먹보쟁이점'은 45분간 펼쳐진다.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종이회전극 '먹보쟁이점'은 45분간 펼쳐진다.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석양이 질 무렵에는 부토의 움직임을 바탕으로 생명을 노래하는 탈춤과 현대적으로 탈의 이미지를 해석한 공연을, 해가 지면 모닥불 앞에서 ‘봉산탈춤’을 감상할 수 있다. 살아있는 불 앞에서 펼쳐지는 탈춤사위를 담은 공연은 관객들에게 특별한 감흥을 전할 것이다. 공연 뒤에 이어지는 ‘탈과의 조우’도 눈길을 끈다. 촛불을 켜고 탈을 보면서 탈이 말하는 대로 움직여보는 색다른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다. 

‘아시아공연레지던시작업’을 통해서는 인도와 일본 예술가들을 만날 수 있다. 인도에서 온 예술가들은 우리 이야기로 공연을 만들고, 일본에서 온 예술가들은 위안부 할머니들의 아픔을 바탕에 두고 평화를 주제로 공연한다.

이밖에도 들풀과 들꽃으로 장식하면서 자연과 어우러지는 방법을 알게 되는 자연예술 프로젝트, ‘위험이 아이를 키운다’는 운동으로 펼쳐지는 모험놀이터, 몸으로 익히는 과학 놀이 등 재미있는 놀이와 체험이 준비되어 있다. 

해도 봉산군에서 놀아오던 해서탈춤의 대표격인 '봉산탈춤'.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해도 봉산군에서 전승되어온 해서탈춤의 대표 격인 '봉산탈춤'. 사진 / 박미경 자유기고가

민들레연극마을에서는 노을극장, 넝쿨극장, 다랭이극장, 잔디마당 등 주변 환경이 그 자체로 무대가 된다. 관객들은 액자형 무대를 탈피하여 오감으로 공연을 관람하며 진정한 예술의 힘을 느낄 수 있다. 야외는 200명, 실내는 100명 미만의 관객이 공연을 볼 수 있지만, 때로는 더 적은 수의 관객이 자연과 예술을 교감하도록 준비하였다. 관객은 공연예술에 더 친밀함을 느끼고 그 감동을 오래 간직할 수 있다. 

주변 환경이 무대가 되는 ‘민들레연극마을’에서 자연과 예술을 동시에 경험해 볼 수 있는 ‘품앗이 공연예술축제’는 성인들에게도 아이들에게도 특별한 추억이 될 것이다. 일정표대로 종일 공연을 봐도 좋고, 느슨하게 즐겨도 좋은 축제다. 공연과 체험프로그램은 6월 13일부터 16일까지 화성시 우정읍 민들레 연극마을에서 진행한다. 자세한 정보는 화성시문화재단 또는 극단민들레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네이버에서 예매할 수 있다.

Info 제11회 화성시 품앗이공연예술축제
기간
6월 13~16일
주소 경기 화성시 우정읍 이화뱅곳길 22 민들레연극마을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