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8호 표지이미지
여행스케치 8월호
하롱베이 최고의 포토존 ‘티톱섬’
하롱베이 최고의 포토존 ‘티톱섬’
  • 조용식 기자
  • 승인 2016.12.12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60도 모두가 아름다운 비경
하롱베이 티톱섬 전망대에서 바라본 풍경. 사진 / 조용식 기자

[여행스케이=하롱베이] 베트남의 하롱베이는 3000여 개의 석회암 섬이 점점이 바다에 수놓아진 장관으로 유명하다. 1994년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이곳의 최고의 포토존은 ‘티톱섬’의 전망대이다.

티톱섬은 구소련의 우주비행사 게르만 티토프가 하롱베이를 방문 후 호찌민 주석에게 “하롱베이의 섬 하나를 달라”고 했다. 이에 호찌민 주석은 “하롱베이의 섬은 베트남 국민의 소유이기 때문에 줄 수는 없고, 당신의 이름을 따서 섬에 이름을 지어주겠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400여 계단을 올라가면 30m 높이에 있는 티톱섭의 전망대에 다다른다. 360도를 돌아 하롱베이의 전경을 감상할 수 있어 최고의 포토존으로 유명한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